구리시, 2019 재난관리평가 국무총리 표창 수상
상태바
구리시, 2019 재난관리평가 국무총리 표창 수상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12.04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지난 3일 행정안전부 주관 ‘2019년 재난관리평가’에서 최우수기관에 선정되어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재난관리평가는 지난 2005년 시작되었으며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에 따라 재난관리책임기관의 종합적 재난관리 정책 추진 실적을 평가하는 제도이다.

올해는 326개 재난관리책임기관(중앙부처 28, 지자체 243, 공공기관 55)을 대상으로 ▲개인 역량 ▲부서 역량 ▲네트워크 역량 ▲기관 역량 등 총 4개 분야 67개 지표로 재난관리 추진 실적을 종합 평가했다.

구리시의 이번 수상은 시민·공무원 대상 안전교육을 확대하고 안전 시설물을 확충하여 재난을 예방하는 한편, 풍수해·폭염·산불 등 재난대비 태세를 구축하고, 훈련 및 매뉴얼 강화를 통해 재난대응 역량을 강화한 결과로, 재난관리 전 분야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8개 시·군과 함께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구리시는 인센티브로 특별교부세 3억5천만원, 포상금 1천만원을 지원받았다.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금번 국무총리 표창 수상은 재난관리 조직을 강화하고 시민 안전을 위한 시책을 다수 추진하는 등 지속적으로 우리시의 재난관리 수준을 높이기 위해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평가 결과에 안주하지 않고, 실질적인 재난관리 역량을 강화하여 시민 누구나 체감할 수 있는 ‘살기 좋은 안전 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종합)가수 구하라 자택서 숨진 채 발견
  • 알바천국, 알바비 두 배… 수능 본 수험생 대상 알바비 지원 이벤트 실시
  • 문재인정부 ‘정부혁신 성과’ 한자리에 모인다
  • 고액체납자 재산추적으로 세금 1조 8800억 걷어
  • 그동안 불허됐던 남양주시 상명대 생활관, 증·개축 허가돼 논란
  • 30년간 남몰래 한 나눔실천 뒤늦게 알려져 훈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