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문화원사 신축
상태바
가평문화원사 신축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11.18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 역사이래 가평문화원사가 처음으로 신축돼 군민들의 문화향유를 위한 전당으로서의 역할과 기능을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가평군은 18일 가평읍 대곡리 350번지에서 김성기 군수를 비롯한 군의회 의장 및 의원, 기관단체장, 문화원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가평문화원사 신축공사 기공식을 가졌다.

 

문화원사는 오는 2021년 6월 준공을 목표로 연면적 2,496㎡ 규모에 지상 4층 건물로 건립된다. 사업비는 78억여 원이 투입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1986년 12월 설립된 가평문화원은 현재 가평문화예술회관 일부공간을 사용하고 있어 불편함을 겪어 왔다.

이날 행사에서 김 군수는 "지역고유문화 계발·보존·전승 및 선양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가평문화원의 오랜 숙원사업이 드디어 착공하게 됐다”며 “문화원사가 완공되면 문화예술진흥은 물론 지역의 향토문화와 전통을 더 체계적으로 전승 보급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군은 가평의 역사‧문화 자료를 재정리하여 전통문화로부터 현대에 이르는 변화 발전상을 체계적으로 집대성하고 그 성과를 디지털 콘텐츠로 제작하는 ‘디지털 가평문화대전’편찬사업도 오는 2020년까지 추진한다.

사업이 완료되면 지난 2006년 군지가 편찬된 이후, 현재까지 별도의 군지를 발간하지 않은 상황에서 12년이 흘러 변화한 모습을 충분히 알리고 지속적으로 콘텐츠를 증편할 수 있는 DB구축 시스템이 급속히 변화·성장하는 가평을 널리 알리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종합)가수 구하라 자택서 숨진 채 발견
  • 다자녀 가구·저소득 청년 공공임대 입주 쉬워진다
  • 그동안 불허됐던 남양주시 상명대 생활관, 증·개축 허가돼 논란
  • 30년간 남몰래 한 나눔실천 뒤늦게 알려져 훈훈
  • 이재명 지사, 남양주시 청년창업-취업지원 정책현안 간담회
  • 도내 제조업 취업자 수 18개월 연속 감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