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농업신기술과 아이디어가 만난 민·관 협력사례 관심 높아
상태바
가평군 농업신기술과 아이디어가 만난 민·관 협력사례 관심 높아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11.08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 농업기술센터의 농업신기술과 가평농부의 아이디어가 만나 개발된 ‘밀마운트’가 인기를 끌며 민·관의 좋은 협력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지난달 개최된 2019년 농촌진흥청 가공상품 비즈니스 모델 전국경진대회에 출품해 2위인 우수상과 상금도 받았다.

‘밀마운트’는 믿을 수 있는 가평의 좋은 농산물을 사용해 제품을 만든다는 것이 큰 원칙이다. 소스와 잼, 향신료를 생산하고 있으며 대표적으로 바질페스트, 밤밀크잼, 명이나물페스토, 모듬피클 등이 있다.

제품은 2015년 가평클린농업대학교에서 만나 가정을 이룬 유봉호, 황진옥 부부농부가 개발하고 농기센터는 포장, 컨설팅, 판로확보 등을 지원했다.

현재 오프라인에서 반응이 매우 좋아 매회 sold-out을 기록하며 온라인 주문증가에 의한 매출확장으로 이어지고 있다. 롯데몰 수지점 등의 오프라인 매장에 입점해 있고 앞으로 GS리테일의 프리미엄 온라인 쇼핑몰에 입점할 예정이다.

밀마운트는 앞으로 전국으로 유통망을 확장하기 위해 지역의 소규모 농가들과 함께 다양한 상품개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며, 향후 3년 이내 중국, 일본, 러시아 등 해외시장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이번 가공상품 비즈니스 모델 경진대회에서 판매전략, 우수성, 사업성과 등에 대해 10분간 프리젠테이션하며 단한번의 실수없이 밀마운트의 상품성과 포부를 밝혀 심사위원과 청중으로부터 큰 호응을 얻은 ‘밀마운트’ 개발 대표 유봉호, 황진옥 부부는 “자연과 생명을 사랑하며 늘 새로움을 추구하는 아이디어 농부로 기억되고 싶다”는 희망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AOG 히팅시스템, 반영구적 수명 ‘저탄소 온돌 난방 시스템' 선보여
  • 정경심 구속영장 발부…“혐의 소명되고, 증거인멸 염려"
  • 송희경, "여성가족부, 윤지오 숙박 지원 관련 거짓말"
  • 가수 김건모 내년 결혼…30대 피아니스트와 1년 열애 결실
  • 나경원, 대표연설 "文 정권 2년 반 완전한 실패"
  • 문희상 의장, 공수처법 등, 12월3일 본회의 부의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