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진대, 베트남 탄호아 한국어교육센터 개원
상태바
대진대, 베트남 탄호아 한국어교육센터 개원
  • 최원류 기자
  • 승인 2019.08.29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진대학교는 29일 베트남 탄호아 문화체육관광대학교에 한국어교육센터를 개원했다.

대진대 베트남 한국어교육센터는 강의실 2개와 행정실 1개로 구성돼 있다. 다음달 1일부터 30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주 3회 1명의 강사가 수업을 진행하게 된다.

대진대는 2명의 한국어 강사와 1명의 행정인원을 중심으로 점차 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다.

탄호아는 수도 하노이에서 남쪽으로 160km 떨어진 곳에 위치한 도시로 350만 여명의 인구가 살고 있는 해안도시다.

이날 개원식에는 베트남 탄호아 문화체육관광대학교 쩐반특 총장과 레탄하 부총장, 팜반리에우 부총장, 부반빙 부총장, 레티레 부총장, 황바카이 재무팀장이 참석하였고, 대진대 이정례 기획처장, 이민수 학생복지처장, 권호 국제교류원장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쩐반특 탄호아 문화체육관광대학교 총장은“탄호아의 청년들은 대진대 베트남 한국어교육센터를 통해 한국어와 한국 문화에 대한 이해를 넓혀 베트남의 번영을 이끌어갈 수 있는 좋은 기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대진대 이면재 총장은 “베트남 청년들이 한국의 드라마와 K-POP 등 한국의 대중문화를 통해 한국어를 배우고 문화를 이해하고 있다”며 “대진대는 베트남 청년들이 한국어를 통해 한국의 문화적 가치를 폭넓게 이해하고, 교육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한국어교육센터에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종두칼럼]정약용 선생의 ‘아호’와 ‘당호’에 대하여
  • [김종두칼럼]정약용 선생 바로알기’를 시작하며
  • 황교안, 조국 파면 촉구, 文 정권 규탄 '삭발식 감행'
  • 한선교, “태양광발전설비 화재 131건, 6억5천여만원 재산피해”
  • 김영진, "고소득자, 실제 소득 중 절반도 신고 안 해"
  • 혼밥·혼술·혼행 시대…1인 가구에 필요한 정책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