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저소득층 에너지바우처 지원사업 추진
상태바
가평군, 저소득층 에너지바우처 지원사업 추진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10.11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은 저소득층 하절기 및 동절기 난방비 부담 경감을 위해 올해 931명을 대상으로 ‘에너지바우처’ 지원 사업을 벌인다고 11일 밝혔다.

이 사업은 에너지 취약계층을 위해 바우처(이용권)를 지급해 전기, 도시가스, 지역난방, 등유, LPG, 연탄을 구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지원 대상은 관내 생계·의료 수급자 중, 수급가구원이 만65세 이상 노인 및 장애인, 만6세미만 영유아, 임산부, 희귀난치성질환자, 한부모가족, 소년소녀가장인 가구 등이다.

지원 금액은 하절기 1인 가구 5000원, 2인 8000원, 3인 1만1500원이며, 동절기에는 1인 8만6000원, 2인 12만원, 3인 가구 14만5000원으로 가구원수에 따라 3단계 차등지급한다.

군은 사전 대상자가 신청에 누락되지 않도록 독려 및 홍보 등을 통해 에너지바우처 접수를 받았다.

군 관계자는 “에너지바우처 제도는 겨울철 취약계층에 대한 최소한의 난방 에너지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수혜 대상자가 누락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나경원, "조국 압수수색, 헌정사에 남긴 큰 오점"
  • 이훈, "산업부 산하 연구기관 R&D자금, 여전히 눈먼돈"
  • 경기도, AI․구제역, ASF ‘심각단계’ 준하는 강력방역추진
  • 남양주시 가구공단 조성 반대운동,,, 정쟁의 도구 전락 우려
  • 경기소방, `설리 사망` 보고서 유출 대국민 사과
  • 가수 설리, 성남 자택서 사망…매니저가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