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욱, "동탄트램 통과, 신속히 사업 착수돼야"
상태바
이원욱, "동탄트램 통과, 신속히 사업 착수돼야"
  • 이대인 기자
  • 승인 2019.09.10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동탄트램(동탄도시철도) 기본계획 용역예산이 박세원 경기도의원(제2교육위원회위원,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과 김태형 도의원(도시환경위원회위원)의 노력으로 경기도의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동탄트램 사업은 동탄신도시 주민들의 숙원사업으로 동탄2신도시 주민들이 분양 시 분담한 비용으로 진행되는 사업으로 비용이 총 9,200억원, 사업비는 9,967억원이다.

동탄트램이 포함된 ‘경기도도시철도망구축계획’이 국토부 승인을 받은 건 지난 5월로 4개월이 지났지만 사업이 ‘운영’ 문제로 진척이 없자, 이원욱 국회의원은 8월 9일 ‘동탄트램 조속추진 간담회’를 통해 경기도와 화성시의 협력을 강조했다.

이때 기본계획은 경기도가 담당하기로 했으며, 이후 기본계획 수립 및 행정절차를 통해 관련 예산 20억원을 반영, 경기도 도의회를 통과했다.

기본계획 수립 이후 다시 국토부의 승인 및 고시 절차를 거치고 기본 및 실시설계를 수립하게 된다.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의원(화성 을)은 “화성시와 경기도가 잘 협력해서 합리적인 대안을 도출한 점에 감사드리며, 예산이 통과됐으니 신속히 기본계획 용역을 통해 사업이 착수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안전한 트램 사업 추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 이후 사업추진 절차도 시민에게 알리는 등 트램 관련 소통을 강화할 것을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종두칼럼]정약용 선생의 ‘아호’와 ‘당호’에 대하여
  • [김종두칼럼]정약용 선생 바로알기’를 시작하며
  • 황교안, 조국 파면 촉구, 文 정권 규탄 '삭발식 감행'
  • 한선교, “태양광발전설비 화재 131건, 6억5천여만원 재산피해”
  • 김영진, "고소득자, 실제 소득 중 절반도 신고 안 해"
  • 혼밥·혼술·혼행 시대…1인 가구에 필요한 정책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