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진로직업체험 프로그램 추진
상태바
포천시, 진로직업체험 프로그램 추진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9.10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는 지난 4월부터 포천의 환경을 활용한 진로직업체험 프로그램 ‘6차 산업 사과 프로젝트’를 실시했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포천시 청소년 방과후아카데미 중학생 23명이 참여해 사과 재배와 수확, 브랜딩, 유통 등에 대해 배웠다.

학생들이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해 만든 ‘한입 먹힌 사과’는 10일부터 오는 22일까지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판매된다. ‘한입 먹힌 사과’는 학생들이 직접 키운 사과로, 학생들은 상품명 짓기, 로고 제작, 포장까지 거의 전 과정에 관여했다.

‘한입 먹힌 사과’를 만들기 위해 학생들은 포천시 사과농장인 ‘사과깡패’의 신정현 농장주와 브랜딩 전문가, 디자이너, 포토그래퍼로부터 약 4개월 동안 멘토링을 받았다. ‘6차 산업 사과 프로젝트’에 참여한 멘토들은 모두 현직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는 전문직업인들이다.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한 한 학생은 “직접 사과도 따보고 네이밍부터 로고, 펀딩전략 등을 기획하고 직접 펀딩까지 하는 과정이 너무 신기했다. 어려운 부분도 있었지만 많은 분들이 도와주신 덕분에 잘 마무리할 수 있었다. 부족하지만 열심히 했던 만큼 펀딩이 많이 되어 그 후원금으로 불우이웃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6차 산업 사과 프로젝트’는 포천 관내 농가들에게는 새로운 돌파구를 제시하고 아이들에게는 다양한 직업군에 대한 경험을 제공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종두칼럼]정약용 선생의 ‘아호’와 ‘당호’에 대하여
  • [김종두칼럼]정약용 선생 바로알기’를 시작하며
  • 황교안, 조국 파면 촉구, 文 정권 규탄 '삭발식 감행'
  • 한선교, “태양광발전설비 화재 131건, 6억5천여만원 재산피해”
  • 김영진, "고소득자, 실제 소득 중 절반도 신고 안 해"
  • 혼밥·혼술·혼행 시대…1인 가구에 필요한 정책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