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H정보교육원, 국비지원 IT취업 ‘채용예정형 과정’

이나겸 기자l승인2019.06.13l수정2019.06.13 15:0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KH정보교육원은 국비지원 무료교육 IT취업 ‘채용예정형 과정’을 선보인다.

IT 취업을 희망하는 전공자들이라면 누구나 입사를 희망하는 기업이 있다. 이들의 IT계열 취업 선호 기업은 전공에 따라 차이가 있는데 지원 자격 및 정보 부족으로 입사 지원의 기회를 놓치는 경우를 흔히 볼 수 있다.

▲ KH정보교육원이 국비지원 무료교육 IT취업 채용예정형 과정을 선보인다. 사진=KH정보교육원

또 국내 메이저 급 정보보안기업 취업의 진입장벽이 높아 이공계 전공자들의 치열한 취업 경쟁이 예상된다. 이 가운데 국비지원 무료교육 기관 KH정보교육원의 ‘채용예정형 과정’이 눈길을 끌고 있다.

교육생과 기업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시스템

KH정보교육원은 "최근 인사담당자 350명을 대상으로 ‘채용이 후회되는 직원’ 1위가 빈 수레 형 직원으로 뽑혔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있었다"며 "빈 수레형 직원은 스펙만 좋고 실무 능력이 부족한 직원을 뜻하는 용어로 이는 스펙보다 실무능력을 우선 시하는 실전형 인재를 찾는 기업이 증가하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론이 아닌 정보보안 실무 취업 성공 트레이닝

사전 면접을 통해 KH정보교육원의 ‘채용예정형 과정’에 선발된 교육생들은 총 840시간의 정보보안 교육과정 이수 후 채용연계 기업에 입사지원의 기회를 얻게 된다.

해당 교육생들은 가상화 보안엔지니어과정(이하 가상화case)과 관제 및 네트워크 보안 엔지니어과정(이하 네트워크case) 2개의 과정 중 본인이 진출을 희망하는 분야를 선택할 수 있으며 개강과 동시에 리크루트 참여 기업의 설명회와 각 과정별 기업이 진행한 프로젝트의 ITEM을 제공받을 수 있다.

KH정보교육원의 ‘채용예정형 과정’은 이러한 IT기업 채용 트렌드에 최적화된 취업 전문 국비지원 교육과정으로 취업을 희망하는 교육생과 실무형 인재를 원하는 기업이 WIN-WIN 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수료자에게는 실무 경험 기회, 채용 예정 기업은 인턴십 교육으로 원하는 인재상 확보의 교두보로

특히 ‘채용예정형 과정’의 교육생들은 종료 일주일 전 참여 기업의 설명회를 진행하며 교육 수료 후 별도의 교육장에서 2주간 인턴십 교육을 진행한다. 이후 기술면접을 거쳐 채용(가상화 case)되며, 네트워크 case의 경우 수료 전 기업 채용 면접을 거쳐 해당기업에 채용될 수 있다.

한편 KH정보교육원은 이번 국비지원 교육과정을 통해 IT기업 취업과 채용의 활성화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며 추후 시스템 확대로 더욱 많은 IT 취업준비생과 기업에 기회의 장이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나겸 기자  081120@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나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표전화 : 031-535-5617, 010-3525-5551   |  팩스 : 031-532-5617   |  이메일:cwr0211@hanmail.net   |  등록번호 : 경기 아 51104  |  발행인 : 최원류
편집인 : 최원류  |  청소년보호담당자 : 최원류  |  주소 : 경기도 포천시 금강로 2536번길 22-5  |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11월 13일
Copyright © 2019 포커스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