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여야 3당 호프타임, 해법 찾지 못해 아쉬워”

이대인 기자l승인2019.05.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전날 있었던 여야 3당 원내대표의 호프 미팅에서 국회 정상화 해법을 찾지 못한 게 매우 아쉽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2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 대책 회의에서 “국민들께 약속드렸던 희망의 호프 타임이 되지 못해 매우 아쉽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허심탄회하게 국회 정상화 해법을 논의했고 국회 파업이 장기화되지 않도록 노력하자는 뜻을 함께하자는 자리였다”며 “남은 과제는 국회 정상화를 위해 시간을 최대한 단축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여야를 넘어서면 국민을 위해 동행할 수 있는 훌륭한 동반자가 될 수 있기에 과거 방식에 연연하지 않고 정치적 돌파구를 만들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저부터 역지사지로 야당과의 소통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야당 원내대표들도 국민을 위해 통 크게 결단해줄 것을 호소한다”고 덧붙였다.

이대인 기자  focuscorps@gmail.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표전화 : 031-535-5617, 010-3525-5551   |  팩스 : 031-532-5617   |  이메일:cwr0211@hanmail.net   |  등록번호 : 경기 아 51104  |  발행인 : 최원류
편집인 : 최원류  |  청소년보호담당자 : 최원류  |  주소 : 경기도 포천시 금강로 2536번길 22-5  |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11월 13일
Copyright © 2019 포커스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