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일 코엑스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19’ 개최

김재동 기자l승인2019.03.27l수정2019.03.27 14:5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19’가 오는 27일부터 서울 코엑스에서 ‘제조업의 디지털전환(Digital Transforming in Manufacturing)’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올해 3회를 맞이하는 이 행사는 스마트공장 솔루션·장비, 산업용 사물인터넷, 5G 등 국내·외 스마트제조 기술 성과를 전시하고 스마트제조기술 R&D 로드맵 공청회도 열린다. 

▲ 포스터=중소기업벤처부

특히 이번 전시회는 역대 최대 규모로 지난해보다 면적을 25% 늘리면서 1750개의 부스를 설치하고 지멘스(독일)와 현대중공업(한국) 등 스마트제조 관련 490개 업체가 참여한다.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19’는 명실상부 아시아권 2위의 스마트팩토리 전시회다. 행사는 서울 삼성동 코엑스 전관(A∼D홀)에서 열리는데 A홀은 국제공장자동화전, B홀은 머신비전산업전, C와 D홀은 스마트공장엑스포로 나뉜다. 

전시관에서는 로봇을 만드는 스마트로봇을 비롯해 센서·머신비전·스마트 물류로봇 등 설계-제조-검사-포장-물류에 이르는 최신 제조공정 기술을 확인할 수 있다.

이밖에도 5G를 결합한 미래형 스마트공장과 인간이 함께 작업하는 협업로봇, 빅데이터가 활용된 스마트물류 로봇, VR 및 AR을 활용한 체험공간 등으로 스마트제조를 경험할 수 있다.

전시회 기간 동안에는 스마트팩토리·로보틱스·디지털트윈·머신비전 등 37개의 컨퍼런스와 세미나도 개최해 기업·전문기관 관계자들이 교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 2018년도 전시장 전경. 사진=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19 홈페이지

한편 28일에는 산업부와 주요 연구기관, 스마트공장 공급·수요기업 등 각계 전문가가 마련한 ‘스마트제조기술 R&D 로드맵’ 공청회를 진행한다.

이 로드맵은 기존 R&D 전략을 스마트제조 패키지로 확대하는 이행안으로, 제조공정·장비와 첨단기술-시스템 융합 등 총 7개로 구분해 향후 7년간의 기술개발 방향을 제시한다.

제조공정·장비는 생산시스템 패키지와 생산장비, 제조공정·자동화 요소, 제어요소 등 총 4개이며, 첨단기술-시스템 융합은 패키지 응용, 지능형 생산시스템, 지능형 통신 엣지 등 3개이다.

중기부는 이날 열리는 공청회를 바탕으로 과기부와 함께 5G·보안 등 기반기술을 추가·보완하고, 4월까지 추가적인 온라인 의견을 수렴해 확정할 예정이다.

▲ 스마트제조 첨단기술·시스템 융합 주요 분야 중 패키지 응용, 시스템 지능화 분야.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이번 행사에 대해 중기부·산업부 차관은 “날로 치열해지는 국제 경쟁구도에서 우리 제조업이 스마트제조혁신을 통해 새로운 기회와 돌파구를 찾을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아울러 “스마트제조산업이 자리매김하고 스마트공장 관련 수요와 공급 정책이 유기적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양 부처가 지속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전시회 입장은 사전·현장 등록 모두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스마트공장 엑스포 사무국(02-6000-1087) 및 행사 홍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김재동 기자  cwr0211@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표전화 : 031-535-5617, 010-3525-5551   |  팩스 : 031-532-5617   |  이메일:cwr0211@hanmail.net   |  등록번호 : 경기 아 51104  |  발행인 : 최원류
편집인 : 최원류  |  청소년보호담당자 : 최원류  |  주소 : 경기도 포천시 금강로 2536번길 22-5  |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11월 13일
Copyright © 2019 포커스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