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민주·정의 '창원 단일화'에 "이제 그만해야"

이대인 기자l승인2019.03.0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더불어민주당·정의당·민중당 3당 간의 창원성산 보궐선거 후보단일화 논의와 관련해 "선거에서 이기기만을 위한 단일화는 이제는 없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손 대표는 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 직후 "민주당은 자기네들이 (선거에서) 안될 것 같으니까 (후보를) 단일화하자는 것"이라며 "이제는 선거에서 이기기 위한 단일화는 없어져야 하겠다"고 말했다.

내달 3일 치러질 창원성산 보궐선거에서 바른미래당은 이재환 중앙당 부대변인의 공천을 확정했다. 민주·정의·민중 3당은 단일화를 추진하고 있다.

앞서 4일 민주당 권민호 예비후보가 단일화를 제안, 6일 정의당 여영국 정의당 예비후보가 수락할 뜻을 밝혔다. 손석형 민중당 예비후보는 "진보단일화가 우선"이라고 주장해 의견 조율이 불가피 할 전망이다.

이를 겨냥한 손 대표는 "창원이 제조업의 본산이고 주춧돌이라고 하지만, 이제는 민노총에서 해방돼야 한다는 생각"이라며 "민노총이 경제발전·창원발전에 이바지한 게 뭐가 있느냐"고 덧붙였다.

이대인 기자  focuscorps@gmail.com
<저작권자 © 포커스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표전화 : 031-535-5617, 010-3525-5551   |  팩스 : 031-532-5617   |  이메일:cwr0211@hanmail.net   |  등록번호 : 경기 아 51104  |  발행인 : 최원류
편집인 : 최원류  |  청소년보호담당자 : 최원류  |  주소 : 경기도 포천시 금강로 2536번길 22-5  |  등록 및 발행일 : 2014년 11월 13일
Copyright © 2019 포커스경제. All rights reserved.